삶의 활기를 되찾았으면 좋겠다.

일기를 쓰고 싶었는데, 쓸 공간을 적절히 찾지 못해 오랫동안 방치해오던 이 블로그를 재활용하려한다. 요즘 마음이 너무 답답하다. 뭔가 목적을 찾지 못해 방황해서 힘들다 어느 정도 목표가 잡혀가고 즐거움을 찾아가려던 차에 다시금 큰 산을 만난 것 같다. 이 답답한 마음을 어떻게 해소할 수 있을까-

현재 내가 피할 수 없는 일에 즐길 수 있는 마음을 가졌으면 좋겠다. 조금만 다르게 생각해도 좋게 생각할 수 있는데, 그저 불평 불만만 가득. 매우 위험한 상태인 것 같다. 스트레스나 화가 날때마다 가능하면 글로 해소할 수 있는 내가 되어야겠다..